기사 메일전송
[포토] "만민중앙교회 출입금지"
  • 이영선 기자
  • 등록 2020-03-31 13:13:35

기사수정

31일 오후 만민중앙교회가 위치한 구로산업단지 부근 한 식당 입구에 '만민교회 및 신천지 교인들은 출입을 자제부탁드립니다'라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사진=이영선 기자)

만민중앙교회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만민교회가 위치한 구로산업단지 인근에서 이들의 출입을 금하는 식당과 업소가 늘고 있다.


만민중앙교회 인근 한 건물 주차장 입구에 만민중앙교회 차량 입차를 중단하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사진=이영선 기자)또다른 건물에서는 만민중앙교회 교인 차량의 출입을 금하고 있다. 


한편 만민중앙교회 관련 확진자는 31일 오전 0시 현재 최소 32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만민중앙교회'의 목사와 직원이 확진판정을 받은 이후 관련 확진자는 전날 대비 17명으로 늘어 총 2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타 시도 확진자 3명까지 포함하면 만민중앙교회 관련 확진자는 최소 32명에 달한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유니세프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영등포구-기아대책, ‘희망둥지’ 업무 협약 체결··· 위기 아동‧청소년 긴급지원 영등포구가 아동, 청소년 가정에 대한 긴급지원 사업에 나선다. 영등포구는 22일 구청사에서 사단법인 희망친구 기아대책(이하 기아대책)과 지자체 최초로 위기 아동‧청소년 가정 긴급지원사업 ‘희망둥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이 참석했다. 협약 내용은 ▲...
  2. 금천구 청년예술인 활동 지원···금천문화재단 업무협약 체결 금천문화재단이 금천구 청년예술인 발굴과 지역사회 문화예술분야 교류를 위해 지난 22일 청년 활동 공간 ‘청춘삘딩’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금천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청년예술인의 발굴 및 지원체계 마련 ▲금천구 청년예술인 거버넌스 조직 운영 ▲지역 내 문화자원의 활발한 활...
  3. 채현일 구청장, 김영주·김민석 의원과 토크쇼··· 현안에 대한 의견 나눠 영등포구가 지역구인 김영주, 김민석 의원과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이 만나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영등포구청 방송국 ‘스튜디오 틔움’에서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토크쇼에는 지역구 국회의원인 김영주, 김민석 의원과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이 게스트로 참석했으며, 영등포구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방송인 임혁필 씨가 진...
  4. 강서구 어린이집서 13명 코로나19 줄 확진···원생 2명 포함 서울시 강서구의 한 어린이집 교사가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현재까지 13명이 줄줄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중 서울시 확진자는 10명이다. 서울시는 24일 어린이집 관련 확진자가 13명이라 밝혔다. ▲어린이집 관계자 3명 ▲원생 2명 ▲가족 3명 ▲최초 확진자의 성경모임 2명 ▲성경모임 장소 방문자 3명 등이다. 서울시는 ..
  5. 경기도, 전통시장 등 주요 시설 공중화장실 특별 점검 경기도가 관내 지하철역, 터미널, 전통시장 등의 화장실을 특별 점검한다. 추석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방역 여부와 편의 증진을 위한 것이다.  경기도는 추석연휴가 끝나는 10월 4일까지 이용객 증가가 예상되는 역, 터미널, 전통시장 등의 공중화장실 30여 곳에 대한 특별 점검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주요 점검 내용은 ▲코로...
  6. ‘임대료 감액요구’ 가능해지는 상가임대차보호법, 오늘 처리 국회는 24일 열리는 본회의에서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을 처리할 방침이다. 개정안은 코로나19로 인해 상가 임대료가 6개월간 연체돼도 계약을 해지하거나 내보내지 못하도록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안은 코로나19를 비롯한 1급 법정 감염병 방역조치로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 자영업자가 건물주에게 임...
  7. LG전자, 이틀에 걸쳐 서울 영등포 트윈타워 서관 근무 직원 5명 코로나 확진 코로나19 확진자가 두 자리로 줄고 있는 가운데 LG그룹 주요 계열사가 모인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거푸 발생했다. 23일 회사 측에 따르면 이틀에 걸쳐서 LG전자 직원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LG전자는 임직원 전원을 대상으로 리모트 근무를 실시하기로 했다.LG전자는 이날 서울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